러시아 피겨 스타 메드베데바 '코로나19' 확진 판정
상태바
러시아 피겨 스타 메드베데바 '코로나19' 확진 판정
  • 한국지사편집팀
  • 승인 2020.11.24 10: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러시아의 피겨 스타 예브게니야 메드베데바(21)가 '코로나19' 확진 판정 받았다. 그는 2018 평창동계올림픽 여자 싱글과 단체전 은메달리스트이자 2016년과 2017년 세계피겨선수권대회 금메달리스트다.

올림픽 채널은 23일(한국시간) 가제타 등 러시아 언론을 인용해 이날 “러시아 모스크바에 머물고 있는 메드베데바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뒤 자가 격리중”이라고 전했다.

메드베데바는 20일부터 22일까지 러시아 모스크바에서 열린 2020~2021 국제빙상경기연맹(ISU) 피겨 시니어 그랑프리 5차 대회에 불참했다.

올림픽 채널은 “메드베데바가 확진 판정을 받기 전 러시아 에테리 투트베리제 코치 밑에서 함께 훈련하던 러시아 피겨 선수 안나 쉐르바코바가 코로나19 양성 반응을 보인 바 있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