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 공항에 7층 규모 호텔 건설
상태바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 공항에 7층 규모 호텔 건설
  • 한국지사편집팀
  • 승인 2021.02.17 14: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형 회의장 갖춘 독립형 건물로 건립
문화 및 비지니스행사 가능한 시스템 갖춰
블라디보스토크 공항내 전경. 사진 : Ilya Averyanov, IA PrimaMedia
블라디보스토크 공항내 전경. 사진 : Ilya Averyanov, IA PrimaMedia

러시아 극동 블라디보스토크 공항내에 문화행사 및 비지니스를 위한 7층 규모의 호텔이 건립 될 예정이다고 프리마미디어 통신이 보도했다.

프리마미디어는 17일 "이 호텔에는 스파, 수영장, 피트니스 센터 및 대형 회의장을 갖춘 독립형 건물로 건립된다"고 전했다.

하지만 , 아직까지 정확한 부지면적과 건물 규모는 알려지지 않았다. 

블라디보스토크 JSC 국제공항 총책임자인 Andrey Vinichenko는 IA PrimaMedia와의 인터뷰에서 "호텔을 지을 계획이다"며 "호텔건립 계획을 포함한 2030년 공항 마스터플랜을 전면 업데이트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또 "이 마스트플랜은 올해 안에 끝 낼 것이다"며 "공항 개발에는 다양한 스펙트럼이 있을 것"이다고 전했다.

현재 브라디보스토크 공항에는 호텔의 필요성이 오래전부터 제기된 상태다. 공항에서 가장 가까운 호텔인 'Cedar House'에는 객실이 모자랄 정도로 항상 손님들로 꽉 찬다. 

새로 건립 될 호텔은 그 개념부터 현재 블라디보스토크에 있는 일반 호텔과는 차별화가 될 전망이다. 건립 계획에서부터 다양한 문화행사 및 비즈니스 행사를 기대하면서 디자인 될 것이라고 알려졌기 때문이다. 대규모 회의장과 회의실이 구비되고 사회적으로 중요한 장소인 지역 입법부의 교통위원회 회의를 개최 할 수 있는 외부 회의실도 들어선다. 

Andrey Vinichenko와의 인터뷰 전문은 웹 사이트 www.primamedia.ru 에 게시돼 있다.

한편 블라디보스토크 국제공항은 지난 15일(화) 창립 13주년을 맞았다. 2008년 2월 15일 블라디보스토크 국제공항 OJSC(현 JSC)의 분사 형태로 블라디보스토크 Avia OJSC의 재편이 완료됨에 따라 통합국가법인 등록부에 등록됐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