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국제교류센터·영통도서관, ‘진짜 러시아 이야기’ 운영
상태바
수원시국제교류센터·영통도서관, ‘진짜 러시아 이야기’ 운영
  • 한국지사편집팀
  • 승인 2021.03.03 19: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러시아의 다양한 역사와 문화, 예술 등을 배울 수 있는 인문학교육 프로그램
수원시국제교류센터와 영통도서관이 ‘(2021 글로벌 인문학) 진짜 러시아 이야기: 줌 인 러시아’에 참여할 수강생을 26일부터 모집한다고 밝혔다.
수원시국제교류센터와 영통도서관이 ‘(2021 글로벌 인문학) 진짜 러시아 이야기: 줌 인 러시아’에 참여할 수강생을 26일부터 모집한다고 밝혔다.

수원시국제교류센터와 영통도서관이 ‘(2021 글로벌 인문학) 진짜 러시아 이야기: 줌 인 러시아’에 참여할 수강생을 오는 26일부터 모집한다.

‘진짜 러시아 이야기: 줌 인 러시아’는 러시아 국가의 다양한 역사·문화·예술 등을 배울 수 있는 인문학 관련 교육 프로그램이다.

오는 24일과 31일 오후 7시부터 9시까지 진행되는 이번 교육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화상회의 프로그램 ‘줌(Zoom)’을 활용해 온라인으로 실시간 진행된다.

이대식 재단법인 연구소 여시재 기획실장이 ‘붉은색과 숫자 9로 이해하는 러시아(러시아 사람 이야기, 24일)’, ‘멀고도 가까운 나라, 러시아(러시아 도시 이야기, 31일)’를 주제로 강연할 예정이다.

‘2021 글로벌 인문학’은 총 12강으로 계획됐다. 이번 강의를 시작으로 ‘(3~4차) 역사·문화가 함께하는 러시아 미술 산책(4월 20·27일)’, ‘(5~6차) 봄밤에 떠나는 러시아 음악 기행(5월 18·25일)’ 등을 차례대로 진행할 예정이다. 7~12차 강의는 하반기(9~11월)에 운영한다.

관심 있는 누구나 신청 가능하며 회당 70명이 무료로 참여한다. 영통도서관 홈페이지(http://www.suwonlib.go.kr) ‘독서문화프로그램’에서 ‘2021 글로벌인문학 <진짜 러시아 이야기>’를 선택해 신청하면 된다.

수원시국제교류센터 관계자는 “‘2020-2021 한-러수교 30주년 상호 문화교류의 해’를 맞아 러시아의 문화·예술을 배울 수 있는 품격 있는 강연을 마련했다”면서 “코로나19 장기화로 해외 방문이 어려운 상황에서 ‘글로벌 인문학’이 활력을 불어넣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