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시, 러시아는 영원한 친구...우호도시 야쿠츠크에 방역 마스크 전달
상태바
창원시, 러시아는 영원한 친구...우호도시 야쿠츠크에 방역 마스크 전달
  • 한국지사편집팀
  • 승인 2021.03.04 11: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F-94 마스크 1만 5천장 전달
신북방 외교 활발히 진행 되는 사례
창원시 제공
창원시 제공

"러시아는 좋은 친구이자 발전을 위한 동반자입니다..."

대한민국 경남 창원시가 국제우호도시인 러시아 야쿠츠크시에 거주하는 고려인 동포와 시민들에게 방역용 KF-94 마스크 1만 5천장을 전달키로 했다.

이번에 러시아 아쿠츠크시에 전달되는 방역마스크는 노태철 모스크바 국립 심포니 오케스트라 객원지휘자가 'KBS 사회봉사단 사랑의 마스크 보내기 사업' 응모를 통해 확보해 창원시에 기탁한 것이다. 국제 우호도시의 코로나 극복과 글로벌 방역 공조라는 인도적 차원에서 지원된다.

야쿠츠크시 소재의 러시아 야쿠티아 국립예술대학 부학장으로 재임 중인 노태철 지휘자는 2000년 러시아에 진출한 이후 꾸준히 한-러 예술교류 선도를 통한 다양한 고려인 동포 지원 사업을 벌이고 있다.

시는 1999년부터 러시아 우수리스크, 야쿠츠크 등과 국제자매·우호도시 결연을 맺고 다양한 교류를 추진하고 있으며, 코로나로 어려운 상황임에도 작년에는 몽골 소방청에 소방차량을 무상 양여하는 등 신 북방 지역과 활발한 도시외교를 이어가고 있다.

허성무 시장은 "코로나 팬데믹으로 실질적인 국제교류가 어려운 상황에서 이번 방역 마스크 전달은 글로벌 방역 공조를 넘어 창원시와 야쿠츠크시 양 시간 우호관계를 더욱 굳건하게 하는 소중한 밑거름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